모웰 노들점과 김실장님 후기입니다. 늦게 올려서 죄송해요

홍이네
2024-02-11
조회수 1012

모웰 노들점과 김실장님 후기입니다. 늦게 올려서 죄송해요~후기 시작하겠습니다

 

제 인생 중 10년정도를 대머리로 살아왔습니다.

 

인터넷으로 업체를 검색하다가 후기도 많고 평도 좋은 모웰을 알게되었고

 

집에서 가까운 모웰 노들점을 방문하게 되었습니다. 상담실에서 상담을 하였는데 정말 친절하게 상담해 주셨어요

 

제 두상과 두피 상태 및 직업적인 특징 등 여러가지 방면을 고려해서 상담을 진행하셨습니다. 정말 믿음이 가더군요

 

상담 후 그분을 만나게 되었습니다. 김실장님!!!! 실장님이 들어오셔서 제 두상을 보시고 견적(?)을 내시고 두상본을 뜨시는데

 

뭔가 장인의 손길이 느껴졌습니다. 본을 뜨시면서 가발을 제작하고 착용하신분들 이야기를 해주셨는데 다들 만족하고

 

계시고 주변 지인들한테도 소개시켜 주고 그런다고 합니다. 근데 그 당시까지만 해도 반신반의했습니다.

 

솔직히 가발인데 티가 많이 나겠지?.....불편하면 어떻하지라는 생각이 들었거든요.

 

그렇게 상담 및 본을 뜨고 한달이라는 시간이 흘러 제 가발이 도착하였습니다.

 

노들점에 방문하여 가발을 처음 봤을때 그 기분이란.....저것이 내 머리위에 올라가는구나...어울릴까?티 나지 않을까?

 

온갖 생각이 다 들었습니다. 드디어 착용을 했습니다. 그리고 거울을 봤는데......유레카!!!!!!

 

아니 이게 뭐야!!! 제 모발인듯 자연스럽고 어울리기까지 했습니다. 언빌리버블!!!!!!!

 

10년전(?) 제 외모로 돌아온것 같았습니다.ㅋㅋㅋㅋㅋ

 

같이 방문한 남동생도 김실장님도 자연스럽다며 잘 어울린다며 칭찬했습니다.

 

솔직히 말씀드리면 머리 긴 제 모습을 오랜만에 봐서 그런지 어색하긴 했어요 ㅋㅋㅋㅋ

 

그렇게 착용하고 일상생활을 시작하였습니다. 착용전과 착용후 바뀐점을 말씀드리면 우선 자신감이라고 생각합니다.

 

착용전에는 대부분 모자를 쓰고 외출하고 직장에서도 신경이 많이 쓰였거든요. 착용 후에는 주변에서도 자연스럽다며

 

칭찬을 많이 해주셔서 어느새 자신감이 뿜뿜!!!!

 

두번째로는 젊음?!!! 착용 후에 외모적으로 더 젊어진것 같습니다. 나이에 맞게 외모도 변해야 한다고는 하지만 그래도

 

주변에서도 젊어졌다고 하고 제가 볼때도 그렇고 기분이 좋아요!

 

일단 가장 큰 장점은 자신감을 회복했다는게 중요합니다!!!

 

음....일상생활하면서 재미있었던 에피소드 하나 말씀드릴께요 김실장님이 한번 올려보라고 하셔서 작성하는 건데 절대

 

자랑도 아니고 거짓말도 아닙니다. 지금 생각해도 황당하지만 기분좋았던 일입니다.

 

초등학교 담벼락을 걷던 중이었습니다. 아마 그때가 하교시간인것 같았습니다. 학생들이 하나 둘씩 하교하던군요

 

하교하던 초등학생들(남,녀)이 저를 보더니 "아저씨 X나 잘 생겼네요"이러는 겁니다.

 

네~~여러분들이 생각하는 그 단어 맞습니다..ㅡㅡ 초딩 입에서 저런 단어가 나왔다는 거에 황당하면서도

 

기분은 좋더군요. 그래서 저도 학생들에게 "고맙다~조심해서 집에 들어가"라며 말해줬고 학생 중 한면이

 

"네~아저씨 잘생겼어요"하는 겁니다. ㅎㅎ 자식들 보는 눈은 있어가지고~

 

얘들이 보는 눈이 정확하잖아요?그쵸? 설마 거짓말 하겠어요?ㅋㅋㅋㅋ 맛있는거라도 사줄껄 그랬나?

 

주변지인분들도 젊어보인다 잘생겨졌어 진작에 하지 왜 이제 했냐?라는 말을 많이 해주셔서 자신감이 업되었습니다.

 

그러게요 진작에 할걸 왜 이제 했을까요? 모웰 노들점 모든 임직원분들께 감사할 따름입니다.

 

김실장님 후기 늦게 올려서 죄송합니다. 항상 친철한 응대 감사드리고 실장님 덕분에 얼짱 됐어요!!!!

 

제 후기를 보신 분들 중 아직까지 가발 맞춤에 고민중이시라면 고민하지 마십시요!

 

모웰 노들점과 김실장님께서 여러분들의 자신감과 젊음을 되찾아 줄겁니다.


한치의 의심도 하지 마십시요!!!!!!


여러분들의 용기와 결심으로 인생의 변환점을 맞이하시길 바랍니다.

 

이상 후기를 마칠께요~


0 0